생태

[지구법강좌] 2018 제1회 지구법강좌 '예방적 살처분에 대한 법적 쟁점과 과제' (3/7)

2018.03.07
2018 제1회 지구법강좌 ‘예방적 살처분에 대한 법적 쟁점과 과제’

- 일시: 2018년 3월 17일 월요일 오후 7시
- 장소: 서울지방변호사회 변호사교육문화관 지하1층 세미나실4
- 강사: 함태성 강원대학교 비교법학연구소 동물법정책센터장



2018년 3월 7일, 올해 첫 지구법강좌가 법무법인 원에서 개최됐다. 강원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함태성 교수는 이날, 살처분되는 동물의 90% 이상을 차지하는 가축으로서의 농장 동물에 대해 이야기하며 인간과 동물의 관계에 대해 근본적으로 생각해 볼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

2016년 겨울부터 2017년 봄까지 조류독감과 구제역이 크게 돌았다. 4000만 구 이상의 동물이 살처분되었고 피해보상액, 방역비 등 직간접적인 피해도 수 조원에 달한다. 동물은 법적으로 ‘물건’에 속한다. 인간과 동물은 즉 인간과 물건의 관계와 같다. 그래서 이야기 나오는 것이 바로 동물법이다. 인간의 법은 인간의 이익을 우선적으로 고려하는 분야를 말하지만, 동물의 법은 동물 고유의 이익, 가치, 생명을 우선적으로 고려하는 법의 범주다. 이처럼 가축전염병이 상시화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한 대책 마련이 필요하다.




 

주소 서울시 강남구 강남대로 308, 11층(역삼동, 랜드마크타워)
전화 02-3109-3900팩스 02-3109-5498~9

Copyright ⓒ 2018 The sun All right reserved.

사단법인 선은 2013년 법무법인(유) 원이
사회적 책임과 공익적 역할을 적극적으로 수행하기 위해
설립한 법인입니다.